• UPDATE : 2022.11.15 화 09:38
상단여백
HOME 새소식 인사·부음
<새얼굴> 경기일보 편집부 신현승 기자"지면 가득 진실을 담고 싶어"
인천경기기자협회 | 발행일시 2022.05.26

신문제작은 언제나 마감에 쫓기고 잠시도 긴장을 늦출 수 없지만, 강판을 하자마자 내쉬는 안도의 한숨은 늘 그 공간 속에 제가 살아있음을 느끼게 해주었습니다.

오늘이 아닌 내일을 남들보다 먼저 만나고, 먼저 살아가며, 세상의 모든 일에 관심을 늦추지 않는 기자들과 그것을 상품으로 만들어 내는 편집국의 모습은 가슴을 뛰게 하는 매력적인 풍경입니다.

변화하는 디지털뉴스 환경 속에서 신문이 생존하기 위해 독창적인 편집이 요구되는 시대. 뉴미디어 시대의 숙명을 떠안고도 끝끝내 우리들의 두 손에서 종이신문이 사라지지 않으리라는 믿음과 자부를 느끼며, 그 최일선에서 신문을 만지고 만들고 싶습니다. 언제나 부족함을 먼저 알고 공부하는 편집기자가 되겠습니다.

 

<저작권자 © 인천경기기자협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경기기자협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협회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경수대로 973번길 6   |   대표전화 : 031-250-3440  |   발행인 : 이호준  |   편집인 : 이연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호준  |  Copyright © 2022 인천경기기자협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